메뉴 건너뛰기

 
 
vol. : 제41권 2호(통권64호) 
저자 : 김낙년 
발행연월 : 2017-08 

                                                                          한국에서의 부와 상속, 1970-2014

                                                                                                                                    김낙년

부의 축적은 스스로 번 소득의 일부를 저축하거나 상속(증여 포함)으로 부를 이전(transfer) 받는 것을 통해 이루어진다. 여기서는 피케티(T. Piketty)가 제안한 방법에 따라 이 두 가지 경로 중에서 어느 쪽이 얼마나 더 중요한지를 추정하였고, 거기에 영향을 미친 요인들을 구명하였다. 이를 통해 드러난 사실은 다음과 같다. 첫째, 연간 상속액 규모는 1970년대에는 국민소득의 6.0%, 1980년대의 5.2%로 바닥을 친 후 2010년대에는 7.2%로 높아졌다. 둘째, 부의 축적에서 상속이 기여한 비중은 1980년대에 37.7%에서 1990년대 이후 29% 전후로 떨어졌다가 2010년대에는 다시 38.3%로 높아졌다. 셋째, 이들 지표의 장기계열이 추계된 프랑스, 영국, 독일, 스웨덴의 경우 20세기 초의 매우 높은 수준에서 두 번의 세계대전을 거치면서 크게 하락한 후 상속의 중요성이 다시 커지는 U자형을 추이를 보였다. 이들과 비교하면 한국의 수준은 아직은 낮은 편이다. 넷째, 한국에서 상속의 비중이 낮았던 것은 사망률이 낮았고, 경제성장률과 저축률이 높아 젊은 층이 자산을 축적할 기회가 많았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고령화의 진전이 더욱 빨라지는 향후 수 십 년간은 앞의 요인들이 모두 반대 방향으로 작용하여 최근에 나타난 상속 비중의 상승 추세가 한층 가속화될 전망이다.

 

JEL Classification: D3, N3

핵심주제어: 부의 축적, 상속, 증여, 저축, 사망률, 세대 간 부의 이전


Wealth and Inheritance in Korea, 1970-2013.

 

                                                                                                               Nak Nyeon Kim

Wealth can be accumulated through saving from earned income and transfer of wealth including inheritance and gift. This study estimates the relative contribution of saving and transfer of wealth following the methodology suggested by Thomas Piketty and finds out the factors determining the relative contribution of the two. The findings are as follows. First, the amount of inheritance which was 6.0% of national income in the 1970s hit the bottom at 5.2% and rose to 7.2% since 2010. Second, the contribution of inheritance to wealth accumulation dropped from 37.7% in the 1980s to 29% in the 1990s and 2000s and rose to 38.3% in the 2010s. Third, the corresponding indices in France, U.K., Germany and Sweden show a U-shaped long-term trend. It was very high in the early 20th century, declined sharply during World Warand and rose afterwards. Compared with these countries, Korea is still low in terms of contribution of inheritance. Fourth, low contribution of inheritance in Korea in the period of rapid growth was caused by high saving rate, low death rate, and high growth rate, which gave the young more chances to accumulate wealth than the old. However, it is expected that the contribution of inheritance will go up rapidly in the next several decades with these factors working in the opposite direction.

 

Keywords: Accumulation of Wealth, Inheritance, Gift, Death Rate, Intergenerational Transfer of Wealth

JEL Classification: D3, N3



List of Articles
제목 저자 vol. 발행연월 조회 수
조선왕조의 정치체제: 절대군주제(absolutism) file 이헌창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565
조선화교 중화요리점의 실태: 1927-1945년의 시기를 중심으로 file 이정희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478
필리핀의 식민지기 토지법의 성격에 관한 연구 file 김호범.장지용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478
북한의 철도 건설, 1900-2015: 산업화와 장기 경제 침체에 대한 함의 file 김두얼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491
한국 종합제철소 추진 과정 재고(再考) -외자 조달 문제를 중심으로- file 주익종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464
1911-1936년간 총독부 재정의 운용 방식에 대한 일고찰 -세입‧세출의 연관구조와 ... file 정용석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469
[서평] : 김두얼 지음, 『한국경제사의 재해석: 식민지기.1950년대.고도성장기』 file 홍제환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517
[서평] : Robert C. Allen 지음, 이강국 옮김 『세계경제사』 file 김두얼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529
[서평] : Edmund Phelps 지음, 이창근.홍대운 옮김, 『대번영의 조건: 모두에게 ... file 유동우  제41권 3호(통권65호)  2017-12  462
한국에서의 부와 상속, 1970-2014 file 김낙년  제41권 2호(통권64호)  2017-08  480
1960년대 초․중반 한국의 환율 개정 file 주익종  제41권 2호(통권64호)  2017-08  474
재반론: 1910년대에 쌀 생산은 정체했나? file 차명수  제41권 2호(통권64호)  2017-08  474
[서평] : 이영훈 지음, 『한국경제사 I, II』 file 김재호  제41권 2호(통권64호)  2017-08  544
[서평] : 양윤세 답, 주익종 문, 『고도성장 시대를 열다: 박정희시대의 경제외교... file 이상철  제41권 2호(통권64호)  2017-08  446
[서평] : 송병건 지음, 『세계화의 풍경들』 file 이성주  제41권 2호(통권64호)  2017-08  461
수출진흥확대회의의 기능과 진화 과정 file 김두얼  제41권 1호(통권63호)  2017-04  204
박정희 정부 초기의 한미 경제협력 교섭 file 주익종  제41권 1호(통권63호)  2017-04  215
식민지기 조선사설철도보조법의 연구 -성립, 개정, 운용, 성과를 중심으로- file 정안기  제41권 1호(통권63호)  2017-04  217
[서평] : 김승욱 지음, 『제도의 힘: 신제도주의 경제사 시각에서 본 국가의 흥망』 file 김우택  제41권 1호(통권63호)  2017-04  229
[서평] : 박기주 지음, 『경제이론의 역사』 file 배영목  제41권 1호(통권63호)  2017-04  212
 
(우)08750 서울시 관악구 봉천로 31길 5, 2층
Tel. 02-886-8186~7 Fax. 02-873-5460 kehs04@nate.com
©2016 The Korea Economic History Society. All rights reserved.